상단여백
HOME 전국 수도권
구리 시민 최고의 영애 구리 시민 대상에 곽경국, 조영숙봉사·효행 부문 등 총2개 부문 2명 선정
   
▲ 구리 시민 대상 수상자들
[스파크뉴스] 구리시 최고의 영예인 ‘제11회 구리 시민대상’ 수상자에 사단법인 새마을회 회장 곽경국 씨와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 총연합회 구리지회장 조영숙 씨를 선정하고 10일 ‘제33회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증서와 수장을 수여했다.

구리 시민 대상은 시민들의 자긍심 및 향토 의식을 고취시키고자 지역 사회 발전과 구리시의 명예를 드높인 시민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구리 시민에게는 최고의 영예로 여겨지는 상이다. 지난 1992년부터 시작되어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구리 시민 대상은 그동안 총 54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 구리 시민 대상은 지난 7월 25일부터 8월 17일까지 공고를 통해 총 4개 부문에 걸쳐 총 5명이 접수했다. 이후 9월 11일 구리시 시민 대상 공적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곽경국 회장과 조영숙 회장이 각각 선정됐다.

봉사·효행부문에 선정된 곽경국 회장은 사단법인 구리시새마을회 회장을 역임하며 더불어 잘 사는 나눔 공동체 일환으로 사랑의 집 고쳐주기, 관내 홀로 어르신 등을 위한 사랑의 김장하기 , 불우이웃을 위한 이웃사랑 나눔 잔치 등 새마을운동과 적극적인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했다.

또한 문화·예술·체육부문에 선정된 조영숙 회장은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 총연합회 구리지회장으로 있으며 구리시 청소년 교향악단을 비롯한 구리시 플롯 앙상블, 구리시 솔리스트 앙상블, 구리시 잼버오케스트라, 구리시 혼성 합창단 육성 및 지도 등 구리시 문화·예술 발전과 예술 인구 저변 확대 등에 크게 기여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구리시 최고의 영예인 구리 시민 대상을 수상한 두 분께 진심으로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구리시를 위해 헌신하는 시민 여러분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그 공적을 치하하여 지역 사회 발전을 위해 공헌하는 분들이 존경받는 구리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밝혔다.

박민근 기자  jobcodi@jobcodi.com

<저작권자 © 스파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